설교ㅣ칼럼 > 금주의말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정교회, "가장 아름다운 발"
전종태 오정감리교회 담임목사 8일 주일설교
 
이승주   기사입력  2017/10/10 [20:38]






▲ 8일 전종태 오정교회 담임목사 주일설교 모습.    ©이승주



전종태 오정감리교회 담임목사는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발은 바로 좋은 소식을 전하는 자들의 발”이라고 강조했다.
 
전 목사는 8일 주일설교를 통해 “하나님의 구원의 소식 곧 복음을 전하는 자들의 발이 가장 아름다운 발”이라며 “곧 전도자들의 발이 가장 아름다움 발”이라고 말했다.
 
피겨 선수였던 김연아 선수의 발과 스피드 스케이트 선수인 이상화 선수의 발, 세계적인 발레리나 강수지의 발, 축구선수 박지성의 발을 예화로 들며 ”모두 발가락에 굳은 살이 박히고 모양이 찌그러져 있는 발이지만 보기싫게 느껴지기 보다는 아름답게 느껴지는 발”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아름다운 발은 늘 복음을 전하기 위해 이 마을, 저 마을로 다니셨던 우리 예수님, 죄인 된 우리를 위해 십자가에 못박히신 예수님의 발자취를 따라가는 발”이라고 설교했다.


저작권자 기독타임즈 ⓒ무단전재 공유언론사, 협력교회 및 기관 외 재배포 금지
대전충청지역 대표 기독교주간신문사 기독타임즈(kdtimes@hanmail.net)
운영이사장=정민량 목사ㅣ 발행인=오종영 목사 ㅣ 사업본부장=이승주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0/10 [20:38]  최종편집: ⓒ kidoktime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